광주시향 <5·18기념음악회 ; 님을 위한 행진곡>
광주시향 <5·18기념음악회 ; 님을 위한 행진곡>
장 르
음악회
기 간
2018-05-18 ~ 2018-05-18
시 간
19:30
장 소
대극장
관 람
초등학생 이상가
금 액
R 30,000 S 20,000 A 10,000 (학생 50% 할인)
문 의
062-524-5086
설 명
망자를 위한 위로이자 산자를 위한 격려의 노래로 광주시민들의 아픔을 달래주던 ‘님을 위한 행진곡.’ 이제는 민주주의의 소중한 가치를 상징하는 힘을 가진 노래가 되었다. 음악은 힘이 세다. 올해 5·18 기념음악회에서는 우리를 웃고 울리고 위로하고 때로는 각성시키는, 힘을 가진 음악을 만나본다. 압제에 대한 저항의 상징이었던 스메타나의 나의 조국 중 ‘블타바’, 오보에의 따뜻한 음성이 위로로 다가오는 모차르트의 ‘오보에 협주곡’을 감상한다.

 

 

망자를 위한 위로이자 산자를 위한 격려의 노래로 광주시민들의 아픔을 달래주던 ‘님을 위한 행진곡.’ 이제는 민주주의의 소중한 가치를 상징하는 힘을 가진 노래가 되었다. 음악은 힘이 세다. 올해 5·18 기념음악회에서는 우리를 웃고 울리고 위로하고 때로는 각성시키는, 힘을 가진 음악을 만나본다. 압제에 대한 저항의 상징이었던 스메타나의 나의 조국 중 ‘블타바’, 오보에의 따뜻한 음성이 위로로 다가오는 모차르트의 ‘오보에 협주곡’을 감상한다.

 

 

 

  • 지휘 김홍재 Conductor Kim Hongje
  • 오보에 클레멘스 호락 Oboe Clemens Horak

 

PROGRAM

∙ 스메타나 / 나의 조국 중 ‘블타바’

B. Smetana / Má Vlast ‘Vltava’

∙ 모차르트 / 오보에 협주곡 C장조, 작품314

W. A. Mozart / Oboe Concerto in C Major, K.314

∙ 황호준(원곡:김종률) / 서곡 ‘님을 위한 행진곡’

Hwang Ho-jun(Original song by Kim Jong-Yul) / Overture for Our Beloved

∙ 최성환 / 아리랑 환상곡

Choi Seong-hwan / Arirang Fantasy

∙ 김대성(원곡:김종률) / 교성곡 ‘민주'

Kim Dae-sung(Original song by Kim Jong-Yul) / Cantata 'Democracy' from ‘Marching for Our Beloved’

 

PROFILE

오보에 클레멘스 호락 Oboe Clemens Horak

1969년 11월 29일 비엔나에서 출생한 클레멘스 호락은 9세에 비엔나 음악원에서 에른스트 홀츠의 지도 아래 리코더 수업을 받게 된다. 이후 1982년 음악고등학교에 입학해 한스 마리아 크나이스 교수로부터 지속적인 수업을 받던 그는 1985년 오보에로 악기를 바꾸면서 맨프레드 카우츠키 교수의 오보에 클래스로 옮겨 갔다. 호락의 커리어에서 두가지 중요한 사건이 1989년에 일어났다. 우선 음악고등학교 졸업을 했고 얼마 안 된 직후 비엔나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수석 오보에 연주자로 계약하게 된 것이다.

그 다음 해에 그는 교향곡 연주 활동 외에도 많은 솔로 활동과 실내악 공연을 이끌어냄과 동시에 비엔나 국립 음악 대학에서 학업을 계속했고, 1994년 학위를 취득했다.

연주자로서 클레멘스 호락은 오케스트라 솔리스트뿐만이 아니라 비엔나 심포니, 비엔나 국립 음악대학, 앙상블 팀 Ensemble Kontrapunkt(앙상블 콘트라풍크트) 이외에도 많은 연주자들과 함께 연주하며 지속적으로 그의 명성을 알렸다.

1998년 9월, 자리를 확실히 잡은 호락은 빈 국립 오페라 관현악단의 오디션에서 뛰어난 연주로 능력을 발휘하며 수석 오보에 연주자로 합격 후 활발한 활동을 하게 되었다.

심지어 그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정식 멤버가 되기도 전에 2003년 3월 25일 오케스트라와 함께 무대에 올랐다. 주빈 메타의 지휘 아래 하이든의 신포니아 콘체르토단테 프로그램을 악장 베르너 힝크, 타마슈 바르가, 하랄트 뮐러와 함께 연주했다. 이 프로그램은 뭄바이(2003년 3월 29일), 타이페이(2003년 4월 5일)에서도 반복되었으며, 현재에도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정식 오보에 수석 단원으로서 활발한 연주 활동을 하고 있다.

*교향악단(2인) : 특별  100% 할인

*발레단(2인) : 특별  30% 할인 
*국극단(2인) : 특별  30% 할인
*국악관현악단(2인) : 특별  30% 할인
*소년소녀합창단(2인) : 특별  30% 할인
*시립극단(2인) : 특별  30% 할인
*합창단(2인) : 특별  30% 할인
▲티켓수령시 반드시 할인증빙 제시
▲학생(대학생포함), 장애인(1~3급동반할인, 4~6급본인할인), 외국인주민, 국가유공자(5.18유공자), 다자녀가정 50%할인
▲병역이행명문가 40%할인
▲그린카드소지자 20%(본인 현장)
▲예술인패스(카드필수) 20%(본인현장)
▲경로우대(만65세 이상) 50%할인 (이상 A석 기준)

.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