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지 못한 그림 ' 선묵회
'그리지 못한 그림 '  선묵회 기획전시
작가미술단체공모전 선정된 선묵회 회원들의 작품전시
장 르
기획전시
기 간
2020-07-30 ~ 2020-08-23
시 간
10:30 ~ 19:30
장 소
갤러리
관 람
전체관람가
금 액
무료
문 의
062-613-8357
설 명
작가미술단체공모전 선정된 선묵회 회원들의 작품전시

 

❒ 전시개요

❍ 전 시 명 : 「그리지 못한 그림」 展

❍ 전시일정 : 2020. 7. 30.(목) ~ 8. 23.(일)

❍ 장 소 : 광주문화예술회관 갤러리

❍ 관 람 료 : 무료

❍ 주최/주관 : 광주문화예술회관

❍ 참여작가 : 고미아 김다인 김단비 김대욱 김대원 김동아 김민서 김수경 김여진 김이향 김종경 김하슬

                     박문수 박일광 박홍수 박환숙 성유진 손형권 송대성 송영학 심강식 양계남 양홍길 윤성민

                     윤준성 이명은 이영실 이창주 이태희 정명숙 조선아 조정숙 조주희 최나래 최대현 최미연

                     최소애 추순정 하용주 한민정 

❍ 전시작품 : 회화 40점

❍ 전시내용 : 

<광주문화예술회관 작가지원공모전>은 광주·전남 미술현장에서 활발히 창작활동을 하고, 실험성과 창의성을 갖춘 우수 미술단체에게 전시 발표 기회를 제공하여 지역 미술발전에 기여하고자 마련되었다.

이번 전시공모에 선정된 미술단체는 <선묵회>이다. 조선대학교 미술대학에서 한국화를 전공한 동문으로 구성된 선묵회는 1987년에 창립되어 매년 정기전을 개최하고 있다. 선묵회는 현대사회 속에서 전통미술인 한국화의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고 전통한국화를 기반으로 한 새로운 창작활동을 통해 이 지역 화단의 공감대 형성과 한국화 발전에 앞장서고자 노력하고 있다. 회원들은 20대 청년작가부터 70대 원로작가로 폭넓게 구성되어 광주 및 전국 화단에서 중추적인 활동을 펼쳐가고 있으며, 예향 광주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해로 33주년을 맞이한 선묵회는 <그리지 못한 그림>이라는 주제로 이번 전시를 마련하였다. 전시 타이틀 속에는 동시대를 살아가는 예술인들의 많은 고민과 정체성에 대한 생각들이 담겨있다. 선묵회 회원들은 이번 전시를 통해 다양한 예술적 고민을 새로운 회화적 시도와 표현방법으로 모색하며, 이를 작품에 담아내는 여정을 보여준다. 기존의 전통적인 한국화의 특징을 포함, 변형 혹은 배제하여 자신들만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새로운 모습의 한국화를 보여주고, 이러한 맥락으로 이번 전시의 작품들은 먹과 색, 추상과 구상 다양하게 구성되었다.

전시에 참여한 선묵회 회원들은 회화의 다채로움과 예술가로서 해학을 각자의 예술적 감각으로 펼쳐내었으며, 이들의 혼심이 담겨있는 작품을 통해 한국화에 대한 관심과 새로운 변화를 전달하기에 충분한 전시가 될 것이다. 오늘날 현대미술 속의 한국화는 전통의 수용과 함께 자유로운 매체의 사용과 표현기법으로 신선한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 동시대 미술로서 독창성과 경쟁력을 갖추는 오늘날의 한국화를 되짚어 볼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 

 

.
맨위로 이동